"최규상의 유머편지"는 
2006년도부터 15년동안 나누고 있
 프리미엄유머레터입니다. 
회원가입하시면
 월요일아침에 
유머편지를 받습니다"

최규상의 유머편지최규상의 유머편지_척척박사가 되볼까나?

최규상 유머코치
2020-01-26
조회수 145

 제 1,309호


            


세계 최초로 개발한 
우리의 자랑스런 수소차! ㅋㅋ
어릴 적에 소달구지 타고 좋아했던 기억이 새롭습니다.

이번주에 설날연휴네요. 
고향 오가는 길에 추억 하나 끄집어내서
씹고 가시면 더 즐거울 듯!

설날 복 또한번 많이 받으세요!


할머니, 할아버지를 모시고 
미국여행을 시작한 첫날, 가이드가 말했어요.
"어르신들, 화장실 앞 문에 
Gentleman'은 남자화장실, 
'Lady'는 여자화장실입니다.
그러니 들어갈 때 조심해주세요"

하지만 어르신들이 영어를 모른다고 하자
고민하던 가이드가 이렇게 말했지요. 
"그럼 화장실입구에 단어가 긴 것은 남자, 
짧은 것은 여자입니다."

    그런데 휴게소에서 잠깐 쉬는데 
 남녀화장실에서 비명소리가 났다.

가이드가 화장실에 가보니
입구에 이렇게 쓰여져 있있다.

  'Woman' 'man'   

ㅋㅋ 할아버지들은 여자화장실로 가고,
할머니들은 남자 화장실로 가고...ㅋㅋ 




한 신문 기사에서 백종원대표의 인터뷰를 읽었어요. 
요즘 그는 방송계의 거물입니다. 
그가 출연하는 방송들의 시청률이 쑥쑥 오르고 
하는 말마다 화제가 됩니다. 

그는 자신의 전공인 음식관련 프로그램에만 출연합니다.
래서인지 6~7년동안 꾸준히 방송에 출연하면서
 자신의 브랜드를 굳건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최근 그는 골목식당에서 출연한 
돈까스집 부부에게 크게 한 판 베풉니다. 
그러자 몇 몇 청자들이 너무 착한 척 한다고 비판을 합니다. 

하지만 그는 착한 '척'하는 것이 정말 중요하다고 말합니다. 
방송에서 착한 척, 선한 척, 남을 배려하는 척하면 
진짜 착해진다는거죠. 
척하다가 어느순간 그렇게 살게 된다고 합니다.
 왜냐하면 척 만 하다가 생활에서 실천하지 않으면 
욕 먹고 온갖 화살을 맞기 때문이라는거죠!

꽤 의미있는 말입니다. '척'하다보면 
어느 순간 그런 모습으로 되는것은 
세상만사가 다 그럴것입니다. 

웃는척 하다보면 어느순간 잘 웃게 되고, 
웃기는 사람인척 하다보면 웃기는 사람이 되고, 
행복한 척 하다보면 진짜 행복해버리는거죠! 

'척'하는 것은 모든 변화의 시작이라 믿습니다. 
안해본 것을 하려면
처음에는 어색하고 자꾸만 남을 의식하게 됩니다.
그러나...잘 하는 첡! 척'을 하게 되는거죠! 

이번주에 설날연휴입니다. 
사실 설날 때 무슨 이야기를 하면 좋을까 궁리하다 
척 이야기가 들어왔습니다. 

설날 때 많은 사람을 만나게 될 때, 
조금 더 친한 척, 조금 더 즐거운 척, 
조금 더 배려하는 척해보면 어떨까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어차피 인생이 연극판인데..
이 정도 연기야.. 껌이잖아요! ㅋㅋ
즐거운 설날. 또한번 설날 복 많이 받으세요!


유머편지로 만나서 감사하고 행복합니다.
오늘도 유머편지가 작은 기쁨디딤돌이 되었으면 좋겠심다!
대한민국 유머코치 최규상드림

알림: 유머편지의 전체 및 부분전재 불허합니다.
발송자: 한국유머전략연구소 최규상 소장(010-8841-0879)

0
"최규상의 유머학교" 
회원가입을 하시면
매주 월요일 오전 6시30분에
"최규상의 유머편지"를 보내드립니다.
아울러
5,000원을 적립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