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규상의 유머편지"는 
2006년도부터 15년동안 나누고 있
 프리미엄 유머레터입니다. 
회원가입하시면 매주
 월요일아침에 
유머편지를 받습니다

최규상의 유머편지지금 당장의 힘

최규상 유머코치
2020-08-09
조회수 350






ㅎㅎ
언제 우리는 본격적으로 
나이를 먹는 지 아세요?

자꾸 
과거나 예전과 비교할 때
나이먹은 거랍니다. 

비교하는 순간,
나이도 먹고,
불행도 들어오고! ㅋㅋ


여자분들 모임 가면
이런 질문을 한대요. 

저는 남자라 잘 모르는데..
공감이 가요!

 -10대 : 옷 어디서 샀니? 너무 예쁘다.
-20대 : 수술 어디서 했어? 너무 잘됐다.
-30대 : 머리 어디서 했어? 너무 잘 나왔다.
-40대 : 뱃살 어디서 뺏어? 너무 날씬하다.
- 50대: 주름 없어졌네. 어디서 폈어?
ㅋㅋ

우짰든
웃으면서 즐겁게 살면
그것이 진정한 건강! ㅋ

일타쌍피! 
한번에 두 개의 주제를 만납니다. 

남편의 유머기술은 아내가 들어도 Good!
이름소개법은 한번 듣고 평생 써먹는 기술!
세부일정과 신청은 클릭클릭!!


유명한 사진작가가
대학에서 강의를 마치고 질문을 받습니다.

한 학생이 번쩍 손을 듭니다.
 "선생님 강의 잘 들었습니다. 
그럼 저희들이 좋은 사진작품을 
찍기 위해 무엇을 먼저 해야 할까요?' 

 그러자 선생님이 고개를 끄떡입니다.
 "좋은 작품을 찍기 위해서는
곧바로 행동해야 합니다.
자.. 모두 핸드폰을 꺼내보세요.
그리고 카메라를 작동시켜
지금 당장 저부터 찍어보세요"

그리고는 포즈를 취해줍니다.

비슷한 이야기도 있습니다.

한 노벨문학상 수상자가 하버드대학에
글쓰기 관련 강의요청을 받고 강단에 섭니다.

 강의를 하기 전에 먼저
학생들의 질문부터 받았습니다.

한 학생이 먼저 질문합니다.
"선생님...어떻게 하면 글을 잘 씁니까?" 

이 질문에 딱 한마디를 던집니다.
"여러분, 지금 당장 펜을 꺼내 글을 쓰세요."

그리고 한참 후에 이 말을 하고 수업을 마칩니다.
 "그럼 제 수업을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이후 이 강의가 하버드대
최고의 명강의로 뽑혔다는 전설같은 이야기..ㅋ

당장 핸드폰을 꺼내 사진을 찍어보지 않고,
지금 당장 글을 먼저 써보지 않고
고수가 될 수는 없지요.

고수로 가는 길은 늘 단순하고 명확합니다.
지금 당장 하는 것!
마음먹는 순간, 실천에 옮기는 것입니다..

오늘 행복해지는 방법?
|간단하죠.
지금 당장 한번 웃고 시작하는 것.
그리고 마음먹고 계획한 것을 곧바로 실천하는 것!
 그것만이 행복뿐 아니라
성장과 성공을 만들어내겠지요.

월요일! 먼저 미소한번 짓고
즐거운 하루시작하세요.


오늘도 유머편지가 작은 기쁨디딤돌이 되었으면 좋겠심다!
대한민국 유머코치 최규상드
알림: 유머편지를 해체해서 일부분만 활용하는 것은 불허합니다.
발송자: 한국유머전략연구소 최규상 소장(010-8841-0879)

0